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2017-05-15




외국인, 싱가폴 핑크닷 행사 참가 한다




대중집회 관련 공공질서법을 개정한 싱가폴, 앞으로 LGBT 집회에는 영주권 소지만 참가 가능






싱가폴 정부가 공공질서법 개정을 통해 홍림공원에서 열리는 시위에 외국인의 참가를 금지시켰다. 이로써 싱가폴 영주권 소지자가 아니면 2017년도 핑크닷에 참가할 없게 되었다.


핑크닷 2017 주최측은 웹사이트를 통해최근 대중집회와 관련해 공공질서법의 개정으로 싱가폴 국민과 영주권 소지자만이 발언 코너(Speaker’s Corner)에서 열리는 집회에 참가할 있게 것은 실로 유감스런 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핑크닷 주최측에게 현행법이 참가자와 구경꾼을 구분하지 않는다며, 행사를 지지하기 위해 발언코너를 찾는 사람은 누구나 집회의 일부분으로 간주된다고 전했다. 


규정을 어길 시에는 10 싱가폴 달러(약 8천만 원)의 벌금형 또는 최고 6개월의 징역에 처해질 있다고 한다.




- 옮긴이: 이승훈




Foreigners Banned from Singapore Pink Dot

Click here for the  original article on Frida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