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rss 아이콘 이미지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웨스트할리우드 시가 젠더 중립적 화장실을 건립할 계획을 포함하는 새 법안을 통과시켰다고 뉴시스가 보도했다.


15일부터 발효될 이 법에 따르면 앞으로 상가나 공공 장소 등 화장실이 단 한 칸만 있는 곳에는 그 화장실에 간판이나 그림 안내판으로 남성이나 여성을 특정해서 표시할 수 없게 된다.


기존의 상가는 앞으로 60일 이내에 이 법에 따라 바꿔야 하지만 화장실 칸이 한 칸 이상인 큰 화장실들은 이 법의 적용을 받지 않는다.


새 젠더 중립적 화장실 법은 성소수자들뿐 아니라 장애인, 성이 다른 어린이들을 데리고 있는 어른들, 남성 또는 여성 화장실 어느 한쪽은 텅텅 비어 있는데도 다른 쪽의 긴 줄에 서 있어야 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도움이 된다는 설명이다.


- 종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